국내축구분석 5월29일 K리그 대구FC vs 상주상무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
 
 
 

제목 : 국내축구분석 5월29일 K리그 대구FC vs 상주상무
댓글 0 조회   115

작성자 : 토통령코비
쪽지 보내기 게시글 보기

5월29일 19:30 대구FC 상주상무프로축구단 K리그분석

전북 원정에서 완패한 대구. 후반 44분에야 첫 슈팅이 나왔을 정도로 별다른 공격을 하지 못하는 졸전을 펼쳤다. 에이스 MF 세징야가 햄스트링 부상으로 전북 원정에 결장한 가운데 상주와의 경기 출전여부도 불투명한 상황. 안드레 감독이 떠나고 이병근 감독대행이 팀을 맡고 있지만 기본적인 틀은 지난 시즌과 똑같다는 점에서 대구 특유의 `철퇴축구’의 핵인 세징야의 부진과 부상 공백은 대구의 경기력에 큰 영향을 미치고 있다. 더불어 MF 김선민이 전북전에 퇴장을 당해 상주와의 경기에 결장한다는 것도 아쉬운 점. MF 츠바사가 장기부상에서 돌아왔지만 아직 체력적으로 완전하지 못한 만큼 김선민의 결장도 우려가 크다.

원정에 나서는 상주. 울산과의 개막전에서 0-4로 대패했지만 이후 강원,광주를 연달아 격파하고 2연승을 달렸다. 교통사고로 인해 U-22 자원들이 출전하지 못해 교체 1장을 손해보고 있고 5명의 후보 선수밖에 등록하지 못하고 있는 상황이지만 MF 박용우의 선발 투입을 통해 상대와의 중원 싸움에서 우위를 점하고 있는 모습. 전방에서의 강한 압박을 통해 빠른 공수전환을 보여주고 있다는 것도 고무적이다. FW 문선민이 아직 컨디션이 완전히 올라오지 않아 지난 경기에는 명단에서 아예 제외되는 상황에서도 연승을 이어갔을 정도로 팀의 조직력이 빠르게 올라왔다는 점에서 성적에 대한 부담없이 경기를 치르는 상주의 적극성을 기대해볼 만하다.

전북 원정에서 완패한 대구. 시즌 첫 패배에 내용조차 좋지 않았다. 에이스 세징야의 부상으로 특유의 철퇴축구가 기능하지 못하는 모습. 더불어 MF 김선민의 징계라는 악재까지 있다. 반면 상주는 개막전 대패 이후 중원의 안정과 강한 압박, 많은 활동량을 통해 2연승을 거두며 분위기가 올라온 모습. 에이스 세징야의 출전여부가 불투명하다는 점에서 초반 경기력이 좋은 상주의 승리를 노려볼 만하다.

핸디캡: 대구가 2무1패로 아직 승리가 없는 가운데 에이스 세징야의 출전여부도 불투명하다는 점. 3경기 1골로 특유의 철퇴축구가 위력을 보이지 못하고 있는 만큼 개막전 4실점 이후 2경기 연속 무실점으로 탄탄한 수비를 보여준 상주 상대로 홈팀 기준 -1 핸디캡은 상주의 승리를 예상한다.

언더오버: 대구가 에이스 세징야의 부상으로 인해 철퇴축구의 위력을 잃어버렸다는 점에서 상주의 수비진을 공략하기 쉽지 않아 보이는 만큼 2.5 기준 언더가 나올 가능성이 높은 경기로 보여진다.

일반: 대구 패
핸디캡: 홈팀 기준 -1 핸디캡 패
언더오버: 2.5 기준 언더 
이 게시판에서 토통령코비님의 다른 글
제목